완주군, 전국 소년체전 최고 환경 제공
완주군, 전국 소년체전 최고 환경 제공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9.04.25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이 2019 전국장애학생체전, 전국소년체전 성공개최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기하고 있다.

 25일 완주군은 군청 중회의실에서 문원영 완주부군수 주재로 완주경찰서, 완주교육지원청, 완주군체육회, 국·실과소장과 읍·면장 등 관계자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대체전 보고회를 가졌다.

 2019 전국장애학생체전는 오는 5월 14일부터 17일까지, 전국소년체전은 25일부터 28일까지 개최되며 완주군에서는 총 4개 종목이 열린다.

 전국장애학생체전 1종목(디스크골프)이 14일부터 15까지 봉동생강골공원에서 개최되며, 전국소년체전은 3종목(테니스, 배구, 근대 3종)이 24일 테니스 사전경기를 시작으로 28일까지 완주테니스장, 우석대학교 실내체육관, 전북체육중고교에서 진행된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각 소관별로 체전의 지원방안과 추가협조사항을 보고하고 체전홍보, 주민참여방안, 교통소통대책과 주차대책, 식품위생과 숙박업소위생관리, 경기장 주변 환경과 가로시설정비 등 완주군을 찾는 선수단에게 최고의 환경과 편의를 제공하는 방안이 심도있게 논의됐다.

 문원영 완주부군수는 “양대 체전에 참가하는 선수들에게 최고의 환경에서 기량을 겨룰 수 있도록 맡은 지원에 최선을 다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