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대 조현병 환자 흉기 들고 거리 배회
60대 조현병 환자 흉기 들고 거리 배회
  • 양병웅 기자
  • 승인 2019.04.23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대 조현병 환자가 흉기를 들고 거리를 배회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23일 정읍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6분께 정읍시 신태인읍 한 매장에서 근무하는 종업원이 “흉기를 든 남자가 거리를 돌아다니고 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거리에서 전모(63)씨를 붙잡았다.

 당시 전씨는 30cm 접이식 나이프 등 흉기 2개를 소지하고 있었다.

 다행히 그는 흉기를 휘두르지 않고 경찰에게 순순히 건넨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 결과 전씨는 십수년 전부터 조현병을 앓고 있으며 기르던 동물을 폭행하는 등 이상행동을 자주 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전씨의 동의를 얻어 인근 병원에 입원 조처했다.

 경찰은 전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