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경찰서 불법무기류 자진신고기간 운영
임실경찰서 불법무기류 자진신고기간 운영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04.0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경찰서(서장 박주현)는 4월 한달을 불법무기류 자진신고기간으로 운영한다.

신고 대상은 허가 없이 소지하고 있거나 소지허가가 취소된 총기·화약류(폭약·화약·실탄·포탄 등)·도검·분사기·전자충격기·석궁 등 불법 무기류 일체다.

신고 방법은 본인 또는 대리인이 가까운 경찰관서나 신고소가 설치된 군부대에 불법무기류를 제출하거나 사정에 따라 전화 또는 우편으로 먼저 신고한 후 실물을 제출해도 되며 자진신고 기간 내에 신고하면 형사·행정책임이 면제된다.

임실서는 자진신고 기간이 끝나면 곧바로 불법무기류 집중 단속을 벌일 계획이며 불법무기류 신고자에게는 최고 500만원의 검거보상금이 지급된다.

박주현 서장은 ‘본인이 소지를 희망하면 사안에 따라 결격사유 등 확인절차를 거쳐 소지를 허가해 줄 방침이며 불법무기류 소지한 사람을 발견하면 112또는 가까운 경찰관서에 즉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