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보건소, 전문강사 초빙 금연교실 운영
고창군보건소, 전문강사 초빙 금연교실 운영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2.20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보건소가 체계화된 프로그램으로 새해 금연을 시작한 군민들의 성공을 돕고 있다.

 20일 고창군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13일부터 주 2회(수, 금) 오후 2시 군보건소 대회의실에서 금연 전문 강사를 초빙한 금연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금연자들은 방문 첫날, 1차면담과 기초설문조사, 체내 일산화탄소, 혈압, 체중, 복부둘레 측정과 니코틴 의존도를 검사 받는다. 평상시의 본인 건강상태도 체크해 볼 수 있어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여기에 금연보조제(니코틴 패치, 껌, 캔디)와 행동요법제도 지급돼 금연을 돕는다.

 2~5회차에는 금연으로 인한 금단증상과 금연 유지를 위한 수칙을 확인하며 체내 일산화탄소 측정이 계속되고, 금연보조제와 행동요법 등도 지급된다.

 군 보건소는 6개월간 지속적으로 문자발송이나 전화상담이 진행되고, 금연3개월, 6개월에는 니코틴 소변검사가 실시된다. 금연 6개월 성공자에게는 성공상품도 제공된다.

  보건소는 금연은 본인 의지만으로 성공할 확률은 3%에 지나지 않지만, 의사 등 전문가의 도움을 받을 경우 30%로 증가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