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돈 아껴 ‘월 2만원씩 나눔 실천’ 초등학생 선행
용돈 아껴 ‘월 2만원씩 나눔 실천’ 초등학생 선행
  • 이종호 기자
  • 승인 2019.02.19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초등학생이 한달 용돈을 아껴 자신보다 더 어려운 가정위탁아동에게 매월 2만원씩 기부의사를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순천중앙초등학교 6학년 강서연 어린이로 한국인 아버지와 필리핀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다문화가족 이다.

현재는 거주지를 전남 순천으로 옮겼지만 고향에서 받은 도움을 잊지 못해 지난 18일 전주시 덕진구 송천2동주민센터(동장 임익철)를 방문해 자신보다 어려운 어린이 들을 돕고 싶다는 마음을 전했다.

임익철 송천2동장은 “나눔의 정신은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가장 필요한 덕목”이라며 “강서연 어린이와 같이 어려서부터 소중한 나눔 경험을 통해 작은 마음이 모여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 수 있음을 알 수 있듯이 건전하고 건강한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종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