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인천서 월드컵 대표 문선민 영입
전북현대, 인천서 월드컵 대표 문선민 영입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9.01.15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이 인천 유나이티드의 MF 문선민(26세)을 영입했다.

전북현대는 문선민을 영입하며 더 빠르고 날카롭게 측면 공격라인을 보강함에 따라 2019시즌 우승을 향한 행보에 가속도가 붙게 됐다.

15일 전북현대는 “지난 2017년 인천에 입단해 K리그 무대를 밟은 문선민은 두 시즌 동안 67경기에 나서 18득점 9도움을 기록했고 지난 시즌에는 14득점으로 국내 선수 득점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또한 문선민은 지난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대표에 발탁돼 자신의 장점인 저돌적인 스피드와 드리블로 월드컵 무대에서 강한 임팩트를 남겼다.

특히 문선민은 공간 침투 능력과 개인기를 이용한 돌파력이 뛰어나 공격 축구를 추구하는 전북의 팀 스타일에 최적합한 선수로 평가 받고 있다.

전북현대는 문선민의 합류가 측면의 로페즈, 한교원 등과 함께 빠른 공격 전술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북현대 문선민은 “녹색 유니폼을 입게 돼 굉장히 기쁘고 팬들의 함성 속에 전주성에서 뛰는 순간이 기대된다”며 “좋은 동료들과 함께 내가 가진 장점을 잘 살려 전북의 올 시즌 목표 달성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