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운동 고창군지회장에 오균호 前도의원 선출
새마을운동 고창군지회장에 오균호 前도의원 선출
  • 김동희 기자
  • 승인 2018.10.11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운동고창군지회가 10일 고창읍 새마을지회 사무실에서 지회장 선출을 위한 임시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임시총회는 대의원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만장일치로 제16대 지회장에 오균호 前도의원이 선출됐다.

 오균호 신임지회장은 고창군의회 의원 및 제16대 및 제17대 고창부안축산업협동조합장을 거쳐 제9대 전라북도의회 부의장을 역임했으며 인품과 능력을 겸비한 고창인으로 평가받고 있다.

 오균호 지회장은 당선인사에서 “생명, 평화, 공경, 봉사와 배려를 실천하며 공동체 정신을 복원하는 새마을 운동에 함께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항상 겸허한 자세로 새마을운동이 사회 저변에 뿌리를 내리고, 공감과 참여를 이끌어 내는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