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조촌동주민센터 요가교실 인기
전주시 조촌동주민센터 요가교실 인기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8.09.09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조촌동주민센터(동장 송권태)는 하반기 주민자치프로그램이 일제히 개강을 한 가운데, 웰빙시대를 맞아 요가교실이 주민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매주 월요일, 수요일 오후 1시에 열리는 조촌동 요가교실(회장 이의선, 강사 최명희)은 조촌동 최고 인기 프로그램 중 하나로, 함께 나누는 재능기부를 실천하는 등 지역주민들의 삶에 활력과 기쁨을 주는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올해 2월부터 회원들을 지도하게 된 최명희 강사는 요가, 필라테스 등 다방면에 걸친 전문적 자격과 소양을 갖춘 강사로, 농촌동 특성상 평균 연령층이 다소 높은 회원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 이해하기 쉽게 기초부터 차근차근 가르쳐, 어르신 회원들이 배움의 기쁨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송권태 조촌동장은 “요가는 심신안정과 집중력 향상, 스트레스 해소에도 아주 좋다.”며, “우리 주민들이 일상의 스트레스를 풀고 언제나 건강하고 즐거운 삶을 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