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개방형 창의도서관 만들기 시민아이디어 공모
전주시, 개방형 창의도서관 만들기 시민아이디어 공모
  • 이종호 기자
  • 승인 2018.08.2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시민들과 함께 도서관을 행복한 책 놀이터로 만들기 위해 시민아이디어 공모에 나섰다.

시는 기존 도서관을 창의적이고 개방적인 도서관으로 재정비하기 위해 시민들을 대상으로 디자인 컨셉과 방향 설정(안) 제안을 공개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공모대상은 송천도서관과 효자도서관, 평화도서관, 금암도서관 등 4개 도서관으로, 시는 각각의 도서관의 특징과 장점을 살린 공간 재배치로 아이중심의 실내놀이터 개념을 도입하는 등 아이들이 부모와 함께 방문해 뛰어 놀거나 다양한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다.

이번 공모를 통해 도서관을 도서관이 단순히 책을 읽고 공부하는 공간이 아닌, 책과 함께 상상력을 키우는 책 놀이터이자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만남과 소통의 공간 조성으로 만든다는 구상이다.

시는 오는 28일과 29일 이틀간 4개 도서관별로 현장설명회를 실시한 후 오는 9월 5일부터 10일까지 응모접수를 받아 심사를 거쳐 각 도서관별 최우수상과 우수상, 장려상을 각각 선정, 최우수상 50만원, 우수상은 30만원, 장려상 20만원의 시상금도 지급할 방침이다.





이종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