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9회 전국(장애인)체전 성화 봉송주자 모집
제99회 전국(장애인)체전 성화 봉송주자 모집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8.07.09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440명 990km 봉송
전북도 전국체전준비단(이하 준비단)이 전라도 정도 천년을 맞아 오는 10월 전북에서 개최되는 전국체전과 전국장애인체전의 시작을 함께할 성화 봉송주자를 모집한다.

9일 전북도 전국체전준비단(단장 김영로)에 따르면 이번 성화봉송은 제99회 전국체전의 의미를 살리기 위해 사전 의견 수렴 절차를 거쳐 총 99구간 990km로 설정돼 있다.

또한 양대 체전 성화를 동시 봉송할 예정이며 성화 봉송 주자 440명을 포함해 총 690명을 오는 11일부터 25일까지 모집하게 된다.

양대 체전 성화주자는 15세 이상으로 건강상 성화 봉송에 문제가 없는 개인이면 누구든 지원할 수 있으며 참여를 희망하는 도민은 거주지 시·군청 체육부서에 신청하면 된다.

제99회 전국체전 및 전국장애인체전은 민선 제7기 출범 후 도내에서 처음 열리는 전국단위 종합체육대회로 전북 대도약 시대를 위한 첫걸음이라는 점에서 장애인과 비장애인 사이의 보이지 않는 칸막이를 걷어낸다는 의미를 담아 성화를 동시에 봉송 하게 된다.

특히 이번 성화 봉송은 도내 시군별 지역의 역사와 문화유산, 인물, 관광 자원 등이 접목되는데 기접놀이와 자전거행진(전주), 모노레일 봉송(무주), 말을 이용한 봉송(장수), 치즈테마봉송(임실), 신관사또행사(남원) 등 시군별 이미지가 잘 표현된 특별 봉송 구간도 마련된다.

성화 봉송 일정은 오는 10월 8일부터 11일(4일간)까지 익산시를 제외한 도내 13개 시군에서 동시에 봉송되며 전국체전 성화는 10월 12일, 전국장애인체전 성화는 10월 25일에 익산시 일원을 봉송한 후 개막식장인 익산종합운동장 성화대에 각각 점화될 예정이다.

성화 봉송 주자는 각 분야를 대표하는 도민 10명이 1개조로 편성돼 역할에 따라 전국체전과 장애인체전 주자가 각각 성화봉(주주자, 부주자)과 수기(마스코트기, 엠블렘기)를 들고 뛰게 된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구성될 성화 봉송단은 화합의 의미를 되새기는 뜻깊은 동행 봉송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전북도 전국체전준비단은 성화 봉송 주자에게 성공 체전을 기념하는 유니폼, 운동화, 헤어밴드 등 6종의 주자용품과 소정의 실비를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 성화 봉송 주자 모집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2018전국(장애인)체전 홈페이지(2018sports.jeonbuk.go.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