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태 정읍부시장 취임 “더 좋은 정읍 발전에 최선”
김인태 정읍부시장 취임 “더 좋은 정읍 발전에 최선”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8.07.09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좋은 정읍으로 나아가는 걸음에 보탬 되겠다”

김인태 전 전라북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이 9일 정읍시 부시장으로 취임했다.

김인태 정읍시 부시장은 “민선 7기 출범에 맞춰 정읍부시장을 맡게 돼 기쁜 마음 한편으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새롭게 도약하는 정읍의 힘찬 발걸음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김 부시장은 “시장님의 시정철학인 원칙과 소신 있는 행정, 현장중심의 행정을 바탕으로 시민을 내 가족처럼 여기면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모든 역량과 네트워크를 총동원하여 안정적인 시정운영에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특히 “시정 목표인 ‘더불어 행복한, 더 좋은 정읍’ 구현과 5대 방침인 품격있는 안전행복도시, 살맛나는 첨단경제도시, 함께하는 교육복지도시, 찾고 싶은 문화관광 도시, 스마트한 농·생명도시 실현을 위한 사업들을 꼼꼼하게 챙겨 정읍이 더 좋은 정읍으로 나아가는 걸음에 보탬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김 부시장은 풍부한 행정 경험과 탁월한 지도력을 겸비했다는 평을 듣는다.

1999년 군산시에서 공직에 첫 발을 내딛었다. 전북도 성과관리과장, 문화예술과장, 정책기획관 등 요직을 두루 거치고. 정책 기획과 개발, 문화관광 분야에 특히 탁월하다는 평이다. 

지난 2014년 부이사관으로 승진한 후 2년 6개월 간 전북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을 역임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