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안정적인 쌀생산 위한 엽분석 실시
남원시, 안정적인 쌀생산 위한 엽분석 실시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8.07.08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이환중)는 농업인의 소득안정과 고품질 쌀 안정생산을 위해 쌀소득등보전직접지불제 사업과 연계한 벼 엽 분석을 실시한다.

 벼 엽분석은 토양환경보전과 안전 농산물 생산을 위한 농업인의 의식을 전환하고 무분별한 비료의 과다 시용에 대해 경각심을 일깨우는 데 의의가 있다.

 대상농지는 직불제 신청 농가중 출수 30∼40일전 엽색이 짙은 필지로 엽의 질소 함량을 분석·진단하여, 이삭거름 시용량을 조절하는데 활용하게 된다.

  분석결과 질소농도가 2.51% ~ 3.19%면 적정치이며, 표준시비량 10a당 2.0kg을 주고 2.50%이하는 표준시비량의 30%를 증량해야 한다. 3.20% ~ 3.39%경우는 표준시비량의 50%를 감량하고, 3.40% ~ 3.50% 경우는 질소는 주지 않고 염화가리 10a당 3 ~ 5kg을 줘야 한다.

 기술센터는 3.50% 이상은 해당농가에 통보하고 수확 후 1차년도에 토양검사를 실시하여 제재규정을 적용 이삭거름 시비지도를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질소비료의 과다시용은 벼가 쓰러지고 병충해에 약해져 미질이 저하되는 직접적인 원인이 되므로 대상 농가에서는 고품질 쌀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벼 엽분석 결과를 토대로 적정한 시비를 하여야 한다.”며, “비료를 줄 때 적정 질소비료 시용이 중요하며 이삭거름 주는 시기는 출수 전 15~25일로고품질 쌀생산을 위해서는 출수전 15일경이 적당하며, 맞춤형 추비는 15kg/10a, NK복합비료는 10~11kg, 벼 잎이 짙은 논은 10a당 염화가리만 3~4kg 주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엽분석과 관련된 문의사항은 남원시농업기술센터 작물환경계(063-620-8032)를 통하면 가능하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