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아리울남성합창단, 환우를 위한 작은 음악회 개최
군산 아리울남성합창단, 환우를 위한 작은 음악회 개최
  • 조경장 기자
  • 승인 2018.06.14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 아리울남성합창단(단장 김영진)이 투병 중인 환우들을 찾아 빠른 쾌유를 기원하는 작은 음악회를 마련한다.

 아리울남성합창단은 오는 18일 저녁 군산의료원 2층 로비에서 입원 중인 환우와 가족들을 위해 ‘환우를 위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날 합창단은 정성현 지휘자, 박주현 반주자와 함께 남성 4부 합창의 웅장하고 힘 있는 화음으로 환우와 가족들에게 용기를 북돋아 줄 예정이다.

 또 단원과 가족들이 작은 선물과 함께 재능 기부로 마련한 현악 4중주 및 통기타 라이브 공연도 펼쳐 음악회를 찾은 이들에게 따뜻한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진 단장은 “환우들의 빠른 쾌유를 위해 준비한 음악회로 짧은 시간이지만 함께 웃음을 나눌 수 있는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더 좋은 프로그램으로 함께하는 시간을 자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리울남성합창단은 지난 2012년 창단돼 꾸준히 활동해 왔으며 올해 김영진 군산의료원장을 제3대 단장으로 선임하고 보다 적극적으로 활동을 펼쳐나가고 있다.

 군산=조경장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