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체중고 근대5종팀, 전국대회 상위 입상
전북체중고 근대5종팀, 전국대회 상위 입상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8.06.05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체중고 근대5종팀이 전국대회에서 상위권에 입상하며 전북체육의 미래를 밝혔다.

5일 전북도체육회에 따르면 전북체고는 지난달 31일부터 5일까지 전남 해남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제29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 근대5종 경기대회 고등부 3종 단체전(이상수 3, 강창훈 2, 김세웅 1, 최지웅 1)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또한 개인전에서는 김세웅(1)이 3위를 차지했고 4종 단체전(김지훈 3, 형태극 2, 신은석 1, 김유빈 1)에서도 2위에 올랐으며 4종 개인전 김유빈(1)도 3위를 차지했다.

같은 대회에 출전한 전북체중은 중등부 남자 개인전에 출전한 이화진(3)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이화진(3), 이효동(3), 원정훈(3)이 팀을 이룬 릴레이 부문에서도 1위에 올랐다.

여자부도 김예나(2)가 1위를 차지한 것을 비롯해 이소민(3), 이현주(3), 김예나(2),정예별(2)이 팀을 이룬 3종 단체전에서 3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 전북은 초등부, 일반부 여자팀이 출전하지 못했음에도 불구하고 종합 4위를 달성함으로서 전북의 근대5종이 한 단계 더 발전하는 계기가 됐다.

전라북도 근대5종연맹 임성택 전무이사는 “이번 대회 상위 입상은 언제나 꿈을 향해 열심히 훈련하는 선수들이 흘린 땀의 결실이라 생각한다”며 “올해 전북에서 개최 되는 전국체전에서도 상위권에 입상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