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스포츠클럽 소속 선수, 제47회 전국소년체전 선전
전북스포츠클럽 소속 선수, 제47회 전국소년체전 선전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8.05.30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부도 열심히 운동은 신나게!”

최근 정부 차원에서 엘리트 선수들을 대상으로 학업을 병행토록 강조하고 있는 가운데 전북스포츠클럽 소속 선수들이 지난 47회 전국소년체전에서 결선까지 진출하는 등 우수한 성과를 얻어냈다.

30일 전북스포츠클럽(회장 이대원)에 따르며 클럽 소속 학생들이 이번 제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2개 종목에서 모두 7명이 전북대표로 참가했다.

이들은 공부와 운동을 병행하는 학생들로서 취미로 운동을 시작해 일반 전국대회까지 참가, 입상한 학생들이다.

이중 수영 김도연 학생의 경우는 이번 소년체전에서 접영 50m와 100m에 출전해 결승까지 진출하는 등 엘리트 선수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올해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참가한 전북스포츠클럽 소속 학생들은 전문선수로 진학해 전북을 대표하는 운동선수가 되는게 꿈이다. 전북스포츠클럽이 우수 선수 발굴 및 선수 저변 확대라는 두 마리 토기를 다잡고 있는 것이다.

전북스포츠클럽은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체육회의 전문선수반 육성사업에 선정돼 지원을 받고있으며, 학교 운동부로 단일화 돼있는 선수 육성 체계를 다변화하고 일반 학생들의 체육에 대한 참여 기회를 늘리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전북스포츠클럽 이대원 회장은 “앞으로 학업과 운동을 병행하는 스포츠클럽의 활성화는 시대적 흐름일 것”며 “선수 발굴 및 저변 확대, 청소년들의 체육 진흥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