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전라북도 재난봉사단’ 출범식
‘2018 전라북도 재난봉사단’ 출범식
  • 설정욱 기자
  • 승인 2018.03.08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이사장 김기원)는 8일 전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전라북도 재난봉사단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전라북도 재난봉사단' 출범식을 가졌다.

전라북도 재난봉사단은 도·시·군 자원봉사센터를 통한 재난안전 네트워크 운영으로 안전한 전라북도를 실현하기 위해 구축된 봉사단이다.

이날 출범식엔 사회재난행동요령 특강 및 전라북도의 안전을 기원하고 안전의 파수꾼이 되겠다는 의미를 담은 재난봉사단 배지 달아주기와 상시, 즉시, 적시의 3원칙 아래 도내 재난·재해 예방과 상황발생 시 복구지원을 위한 다짐으로 진행됐다.

송하진 전라북도지사는 사회적으로 재난안전에 대해 중요한 시점인 만큼 재난안전관리에 철저한 대비를 해줄 것을 당부했으며, "안전한 전라북도를 만들고자 최선을 다해 적극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봉사단은 민간부분에서 효율적이고 신속한 복구지원과 협력 시스템을 구축하여 도민 모두의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홍보 및 붐을 조성하고, 재난 사전예방 도모와 더불어 재난현장에서 활동할 계획이다.

김기원 이사장은 "재난봉사단 출범으로 재난 발생 시 현장상황에 맞는 체계적이고 신속한 복구지원으로 도민의 안전과 삶의 질 향상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설정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