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병도 “7일 대통령 초청 오찬에 5당 대표 모두 참석”
한병도 “7일 대통령 초청 오찬에 5당 대표 모두 참석”
  • 청와대=소인섭 기자
  • 승인 2018.03.05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병도 청와대 정무수석은 "7일 문재인 대통령 초청 여야 5당 대표 청와대 오찬에는 대표 모두 참석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 수석은 5일 춘추관에서 "문 대통령은 이번 회동에서 남북관계 및 한반도 평화구축과 관련해 폭넓고 심도 있는 대화를 할 예정이다"면서 이같은 소식을 전했다. 청와대 영수회담에 모든 정당 대표가 참석하는 것은 문 대통령 취임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해 7월과 9월 청와대에서 여야대표 회담을 열었으나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보여주기식 쇼"라고 주장하며 연속 불참한 바 있다.

 이번 회동에선 한반도를 둘러싼 안보문제가 집중 논의될 전망이다. 특히 대북특별사절단을 이끌고 방북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배석해 방북결과를 직접 보고할 예정이다. 한 수석은 "남북관계, 한반도 평화와 관련해 폭넓고 심도있는 대화를 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청와대=소인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