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립여중고 제21회 입학식 개최
전북도립여중고 제21회 입학식 개최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8.03.05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교(교장 유진순)는 성인여성들의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5일 오전 전북도립여중고 강당에서 '제21회 입학식'을 개최했다.

 이번 입학식에서는 신입생 62명(중학교 31명, 고등학교 31명)이 설렘 속에서 배움의 기회를 다시 찾게 됐으며, 신입생들은 지난 2월 신입생 선발시험을 거치고 나서야 당당한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생'이라는 학생 이름표를 달았다.

올해 신입생들 중에서 최연소 중학생은 김은정 씨(33)부터, 최고령자 고등학생 신현남 씨(81)까지 다양한 연령대들이 배움을 찾아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교에 모여들었다. 특히, 2018학년도 신입생들은 60대 이상이 주류를 이루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개인사정으로 인해 학업을 중도에 포기했던 편입생 1명도 입학하게 되어 배움에 목말라 있던 학생들에게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교는 행복한 학교생활의 추억을 만들어 갈 수 있게 됐다.

 유진순 교장은 "2018년도에는 진로반 운영을 통한 학생들의 대학진학을 지원하면서, 학생들의 연령한계를 극복하는 또 하나의 인간승리를 기대해 본다"며, "이뿐만 아니라, 성인여성 학생들이 새로운 인생을 설계하는데 발판이 되어 주는 명문중고로 거듭나기 위해 종합적인 인성교육, 진로교육, 창의적 체험 및 동아리 활동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교는 지난 1998년에 설립된 이래로 지금까지 21회에 걸쳐 1,736명이 입학했다.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교는 또 제18회까지 총 1,320명의 졸업생을 배출해, 배움의 기회를 놓친 성인여성을 위한 평생교육의 산실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김영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