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정희 전 국회의원 국민의당 탈당
전정희 전 국회의원 국민의당 탈당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18.02.06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정희 전 국회의원이 “국민의당을 탈당하고 익산갑 지역위원장 직을 내려놓는다”고 6일 밝혔다.

 전 전 의원은 6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민의당은 지난 총선에서 원내 제3당을 만들어준 민의에 힘입어, 거대 양당체제의 모순과 갈등을 일정부분 중재하는 캐스팅 보터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했지만 갑작스러운 통합 논의는 외연을 확대하지 못하고, 국민의당의 중요한 한 축이었던 호남을 배제해버리는 결과를 가져왔다”고 토로했다.

 그는 이어, “바른정당과 통합 과정은 아름답지 못했고, 방법과 절차는 무리수에 무리수를 거듭했으며, 명분은 외연확대였으나 결과적으로는 분열과 축소의 통합이 되었다”고 전했다.

 끝으로 전정희 전 의원은 “잠시 성찰의 시간을 통해 지역과 국가에 도움이 되는 길을 찾겠다”고 밝혔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