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계체육대회서 전북의 위상 높인 무주군 동계 꿈나무들
동계체육대회서 전북의 위상 높인 무주군 동계 꿈나무들
  • 임재훈 기자
  • 승인 2018.01.28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 동계 꿈나무들이 전북의 위상을 한껏 드높이며 스포츠강군의 면모를 보여줬다.

 제99회 전국 동계체육대회에서 전북이 금 16, 은 21, 동 25개를 획득하며 사실상 종합 4위의 성적을 거둔 가운데 무주군 선수들에게서 금 14, 은 9, 동 14개가 나왔다.

 군에 따르면 군청 바이애슬론팀을 비롯한 관내 초·중·고등학생으로 구성된 바이애슬론, 크로스컨트리, 스키, 스노보드 선수 총 97명이 이번 대회에 출전했으며 바이애슬론에서만 금 11, 은 7, 동 9개를 목에 걸어 9년 연속 종합우승을 견인했다.

 이 과정에서 무주중 최윤아 선수가 3관왕을, 무풍중 최준기 선수, 안성고 김고은 선수가 2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구천초 최태희 선수가 3관왕에 오른 스키(알파인) 종목에서도 금 3, 은 2, 동 1개가 나왔으며 크로스컨트리와 스노보드에서도 각각 동메달 2개를 획득했다.

 군 문화관광과 이미경 체육진흥 담당은 “우리 군에서는 무주군청 바이애슬론팀 지원과 바이애슬론 및 스키 꿈나무 지원을 위해 올해도 총 7억여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라며“선수들의 전지훈련과 장비 등을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해 무주군 동계 꿈나무들의 실력을 키우는데 도움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무주군 동계 스포츠 선수들은 제99회 전국 동계체육대회 외에도 올해 제32회 전국 바이애슬론대회 등 2개 대회에도 출전해 금 5, 은 5, 동 9개를 획득하는 쾌거를 올렸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