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 중등부 축구 스토브리그 열기
정읍 중등부 축구 스토브리그 열기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8.01.09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이 축구 열기로 뜨겁다.

9일 시에 따르면 한국중등(u-15)축구연맹(회장 김경수)이 주관하는 2018 단풍미인배 중등부 스토브리그(Stove League)열기로 맹추위의 정읍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스토브리그는 정읍시와 한국중등축구연맹이 축구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야심차게 추진한 프로젝트다.

지난 6일 숭실중과 신태인중의 개막경기를 시작으로 19일까지 정읍시종합경기장 등 6개 구장에서 모두 300여 경기가 펼쳐진다.

전국 중등부 28개팀과 중국 6개팀 총 34개팀 1천200여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우리나라 중등 축구를 총괄하는 한국중등축구연맹에서 주관하는 이번 스토브리그는 국내 중등축구 스토브리그 중 규모와 질적 수준에서 최고를 자랑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스토브리그 개최로 20억원 이상의 경제 효과는 물론 축구 선진지이자 탄탄한 축구 기반시설을 갖춘 정읍의 이미지를 높이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