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유산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 신규지정
덕유산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 신규지정
  • 임재훈 기자
  • 승인 2018.01.0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덕유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허영범)는 멸종위기종 및 야생생물 서식지보호를 위해 월성재 일원(1천600㎡) 및 향적봉~중봉 일원(13만㎡)을 오는 2036년까지 특별보호구역으로 신규 지정했다고 5일 밝혔다.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은 자연공원법 제28조(출입금지 등)에 따라 생태계 가치가 높은 야생동ㆍ식물 군락지 및 서식지에 대해 일정기간 사람의 출입 및 차량 통행을 금지하거나 탐방객 수를 제한하는 제도이다.

 사무소 김재규 자원보전과장은 “월성재 일원은 멸종위기야생생물Ⅰ급인 광릉요강꽃이 자생하는 지역이며, 향적봉~중봉구간에는 기후변화 지표생물인 구상나무 등 희귀식물이 서식하는 곳”이라며 “지속적인 모니터링 및 현장관리 강화를 통해 공원 내 자연자원보호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했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