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메모리즈, 일상과 추억을 소리로 담다
남원메모리즈, 일상과 추억을 소리로 담다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8.01.03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2018년 도시기억 기록구축사업으로 남원메모리즈 사업 추진하기 위한 실무작업
남원시 문화도시사업추진위원회는 3일 남원시민들의 일상 생활모습과 추억의 소리를 수집하는 2018년 ‘남원메모리즈’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남원메모리즈’는 지나간 남원의 옛 모습과 시민들의 추억을 담아내 문화자원으로 만드는 프로그램으로 1차적으로 2015년-2016년에 시민들의 추억이 담긴 사진들을 수집하는 작업을 통해 총 4천800여점의 사진과 육성을 수집했다.

2018년 ‘남원메모리즈’는 남원의 숨겨진 이야기들을 발굴하고 지리적 특성으로 생겨난 각 마을의 풍습과 사투리 등을 채집하는 소리기록 구축사업으로 사운드아티스트 전광표 작가가 시민수집 요원과 함께 남원의 여러 마을을 방문해 소리를 채집한다.

남원문화도시 관계자는 “남원메모리즈는 남원시민의 이야기를 기록해 소중한 문화자산으로 남기는 프로그램으로 수집된 모든 이야기는 남원시민들을 위해 다양하게 활용되고 앞으로도 다양한 시민 참여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남원문화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