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4년 연속 간판개선 공모사업 선정
남원시 4년 연속 간판개선 공모사업 선정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7.11.09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남원시 4년 연속 간판개선 공모사업 선정,(뱀사골 위치도)

남원시가 4년 연속 간판개선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공모는 전국 4개 지자체만을 선정하는 공모인 만큼 치열한 경쟁을 뚫고 선정돼 더욱 의미가 크다.

특히 행정안전부와 한국옥외광고센터의 최종 심사에서 남원시 추진 의지가 크게 반영돼 4년 연속 선정의 좋은 결실을 거두게 됐다.

2018년에는 ‘행정안전부 좋은 간판 나눔 프로젝트’ 사업의 일환으로 지리산 뱀사골 일원 간판을 개선한다.

총사업비 1억2천만원을 투입해 남원시 산내면 뱀사골 일원 25개 업소 간판을 교체할 계획으로 내년 3월부터 공사에 들어가 7월 완료할 예정이다.

간판디자인 기준안은 지역주민들과 수차례 협의를 거쳐 지리산 지역상권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주민들과 함께 지리산의 대표 관광 이미지로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리산 뱀사골의 자연친화적인 간판은 탐방객들에게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더불어 쾌적한 탐방환경을 제공하며 지역상권 활성화에 더욱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