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장기 중학교야구대회 열흘간 열띤 경쟁 돌입
전주시장기 중학교야구대회 열흘간 열띤 경쟁 돌입
  • 한성천 기자
  • 승인 2016.02.17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미래 대한민국 야구발전을 이끌어갈 미래 꿈나무 발굴에 나선다.

 전주시는 17일부터 오는 26일까지 열흘간 ‘제8회 전주시장기 우수 중학교 초청 야구대회’를 전주야구장과 신태인필연야구장에서 개최한다.

 전주시체육회가 주최하고 전주시통합야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전북대표인 전라중학교를 비롯한 전국 14개 시·도를 대표한 야구명문 중학교 야구단 선수 및 임원 500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에 돌입하게 된다.

 대회는 14개 팀 풀리그 방식으로 진행되며, 시는 이번 대회를 통해 한국 야구의 꿈나무 발굴과 야구 붐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대회 기간 중 선수 가족과 응원단이 전주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윤재신 전주시 체육진흥과장은 “전국의 우수중학교 야구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의 기량을 유감없이 펼치는 제8회 전주시장기 우수중학교 초청 야구대회에 야구를 사랑하는 전주시민들의 많은 관람과 애정을 가져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성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