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야구동호인 대표팀, 전북야구연합회장기 우승
부안군 야구동호인 대표팀, 전북야구연합회장기 우승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5.11.17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야구동호인 대표팀이 전북도 야구연합회장기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7일부터 15일까지 정읍시 영파야구장에서 열린 ‘2015년 전북도 야구연합회장기’ 대회에는 전북지역 14개 시군을 대표하는 야구동호인들이 참가해 열정과 패기로 뜨거운 경기를 펼쳤다.

 우수한 실력으로 결승에 오른 부안군 야구동호인 대표팀은 정읍시와 격돌해 최종 스코어 7대 5로 우승해 지난해 준우승의 아쉬움을 한 방에 날렸다.

 부안군야구연합회 장동환 사무국장은 “지난해까지 야구장 없이 정읍과 김제, 군산 등에서 훈련했지만 올해부터 계화야구장과 스포츠파크 다목적구장 등이 개관해 훈련의 효율성을 높인 결과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내년에는 전북도지사배와 전북도연합회장배 대회를 부안으로 유치한 만큼 성공 개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