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발전 사업 미끼로 700억원 챙긴 일당 검거
태양광 발전 사업 미끼로 700억원 챙긴 일당 검거
  • 양병웅 기자
  • 승인 2020.10.22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양광 발전 사업을 미끼로 투자자들로부터 수 백억원을 챙긴 일당이 적발됐다.

 22일 전주덕진경찰서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혐의로 태양광 발전 업체 대표 A(53)씨 등 2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 2018년 3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태양광 발전 사업을 한다는 명목으로 투자자 110여명으로부터 700억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씨 등은 전화나 현수막 등으로 업체를 홍보하며 투자자들을 유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 등은 투자자들로부터 투자금을 받아놓고 허가가 늦어지고 있다고 속여 수익금을 지급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피해자와 규모 등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