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상공회의소, 지역경제발전 유공 모범기업 전라북도지사 표창
전주상공회의소, 지역경제발전 유공 모범기업 전라북도지사 표창
  • 김기주 기자
  • 승인 2020.10.21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상공회의소는 21일 지역경제 발전과 일자리창출 등에 이바지해온 모범기업들에게 전라북도지사 표창과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상을 전달했다.

 이날 시상은 전주상공회의소 이선홍 회장을 비롯한 회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풀무원다논(주), (주)유니온씨티, 제너럴바이오(주), (유)경인타일상사, (주)레나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전라북도지사 표창을 수상한 풀무원다논(주)(대표이사 정희련)은 낙농제품을 제조하는 기업으로 급변하는 시장 트랜드에 대응하기 위한 인프라 구축을 위해 과감한 투자로 기존대비 2배의 생산능력으로 확대했으며, 노사관계 안정화를 위한 노사협력프로그램의 적극적인 운용으로 일하기 좋은 환경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기업이다.

 (주)유니온시티(임동욱 대표이사)는 수많은 특허 및 디자인등록을 통한 지적재산권을 창출해 탄소발열벤치, 미세먼지쉼터 등 디자인거리 조성사업에 일조하였으며, 유럽 및 북미 국가에 탄소제품 마케팅과 더불어 고도화된 탄소기술을 홍보하여 국가의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했다.

 제너럴바이오(주)(서정훈 대표이사)는 지역사회 상생을 위해 코로나로 힘든 도내 지역 및 대구 경북지역에 물품기부 및 구호물품을 담은 키트를 제공했으며, 평소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체 인원의 30% 이상의 근로자를 채용하고 근로자들을 위한 사택제공, 출퇴근 차량운행 등 근무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기업이다.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상을 수상한 (주)레나(이종조 대표이사)는 드론을 이용한 레이저측량 기반의 3차원 지형모델링 기술 연구 및 고효율 태양광발전소 최적화시스템 개발 등 신기술 사업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한 공이 인정된 평가를 받고 있다.

  (유)경인타일상사(김영록 대표이사)는 대형 물류창고를 준공해 고객관리를 위한 유통서비스 개선 및 도소매 중소기업 물류비 절감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고 있다.

 이선홍 회장은 “올해 코로나19로 무척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도 노사협력을 위한 신뢰경영, 독자적인 기술력으로 극복해 나가고 있는 수상 기업들에게 아낌없는 축하와 격려를 보내 드리며, 전주상공회의소는 앞으로도 우리기업들이 글로벌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