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 변산면, 행복홀씨 선양단체 환경정화활동

2018-09-12     방선동 기자

 부안군 변산면(면장 기세을)은 11일 추석맞이 관광객 및 귀성객을 위한 청결대책의 일환으로 변산반도지킴이 회원들과 함께 격포항 및 관광지 주변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변산반도지킴이(행복홀씨 선양단체) 회원 20여명은 매월 둘째주 화요일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이날 회원들은 격포항 관광지 및 방파제해변에 방치되어 있던 생활쓰레기와 해양쓰레기를 청소했다.  

 기세을 변산면장은 “지역사회의 청결을 위해 자율적으로 환경정화활동을 추진해 준 행복홀씨 선양단체의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행복홀씨 선양사업은 지역을 아름답게 가꿔 행복을 민들레 홀씨처럼 퍼트리자는 취지의 민간주도 마을가꾸기 사업으로 마을 및 지역명소 등을 민간단체가 선택해 자율적으로 환경정화활동 등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부안=방선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