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박준배 김제시장 입건

2018-09-11     김기주 기자

 지난 6·13 지방선거 당시 당내 후보경선을 앞두고 당원 등에게 허위 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박준배 김제시장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김제경찰서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박 시장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1일 밝혔다.

 박 시장은 지난 5월 더불어민주당 당내 경선을 앞두고 ‘특정 후보가 우리를 지지하기로 했다’라는 내용이 담긴 문자메시지를 당원 등에게 보낸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수사에 착수, 사실 관계를 받고 있다.

 박 시장은 경찰에서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한 당원 고발을 통해 수사에 착수했다”며 “자세한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김기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