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지방세 징수실적 2회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익산, 지방세 징수실적 2회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13.06.24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전라북도에서 주관한 ‘2013년도 상반기 지방세 징수실적 우수시군 선발’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표창을 받는다. 작년 하반기에 이어 2회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전북도는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5월까지 지방세 징수실적 및 세수점유율 등 7개 항목을 대상으로 각 시·군을 평가했다. 여기에서 시는 과년도 체납세 징수율, 지방세 징수율 신장, 세수 신장률, 특별징수기간 중 목표달성도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시는 2012년 1월1일~2월28일까지 체납세 특별징수기간을 운영해 체납액 67억1천7백만원을 징수했다. 또한 읍·면·동과 합동으로 매주 4회 영치반을 편성해 영치활동을 통해 체납차량 362대의 번호판을 영치하고 1억8천2백만원을 징수했다.

관외 차량도 126대를 영치해 대포차량 정리는 물론 1천7백만원의 지방세입을 증대시키는 효과를 거뒀다.

시 최양옥 징수과장은 “이번 징수실적 2회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지방세를 성실하게 납부해 주신 시민들과 지난 수개월 동안 직원들의 각고의 노력 끝에 이룬 성과”라며 “앞으로도 성실 납세 분위기 조성과 창의적인 맞춤형 징수기법을 통해 안정적인 지방재정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