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보훈지청, 보훈가족 사망시 특별한 업무 협약체결
익산보훈지청, 보훈가족 사망시 특별한 업무 협약체결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13.06.17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익산보훈지청과 한복의 美 박순자 대표가 보훈가족 사랑나눔의 일환으로 특별한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사진=익산보훈지청제공

익산보훈지청(지청장 이재익)은 지난 14일 한복의 美(대표 박순자)와 보훈가족 사랑나눔의 일환으로 보훈가족 사망시 예우를 위한 특별한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 협약식은 익산보훈지청의 노후복지 기관특화사업인 ‘신바람 노년 9988’ 프로젝트 일환으로(99세까지 팔팔하고 건강하게 행복한 노후를 영위할 수 있도록 하는 사업), 국가를 위해 희생하고 공헌하신 보훈가족에 대한 기존 사망시 예우와는 별개로 사망한 국가유공자에 대한 수의(壽衣)를 제작, 지원함으로써 이분들에 대한 존경과 감사하는 예우풍토를 조성하고, 국민의 애국심을 고취시키는데 그 목적을 뒀다.

이날 박순자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경제 풍요로움은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공헌이 있었다는 점을 다시 한번 되새기는 계기가 됐으며, 이 분들의 마지막 가시는 길에 정성껏 제작한 수의를 입혀드림으로써 이승과의 행복한 이별이 될 수 있도록 도와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이재익 지청장은 “보훈가족의 신바람노년 지원뿐 아니라 마지막 가시는 날 까지도 예우와 존경속에서 보내 드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