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용 일본 야쿠르트 떠난다
임창용 일본 야쿠르트 떠난다
  • /노컷뉴스
  • 승인 2012.11.15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호신' 임창용(36)이 일본 프로야구 야쿠르트를 떠난다.

스포츠전문지 산케이스포츠 등 일본 언론들은 15일 일제히 임창용의 야쿠르트 방출 소식을 전했다.

임창용은 2010시즌을 마친 뒤 야쿠르트와 '2+1'년 형태의 3년 계약을 맺었고 2년을 모두 채웠다. 야쿠르트는 3년째 계약 여부를 결정할 수 있는 권한을 갖고 있다. 임창용이 올시즌 9경기 등판에 그쳤고 지난 7월 오른 팔꿈치 수술로 내년 7월쯤 복귀가 가능한 점을 감안해 계약 연장을 포기한 것으로 보인다.

임창용은 2008시즌을 앞두고 일본프로야구 무대에 진출해 야쿠르트의 '수호신'으로 활약했다. 5시즌 동안 통산 238경기에 등판해 11승13패 128세이브 평균자책점 2.09를 기록하며 센트럴리그 정상급 마무리 투수로 이름을 날렸다.

하지만 올해는 부상 때문에 9경기에서 7이닝을 소화한 게 전부다. 게다가 팔꿈치 수술로 향후 활약 여부를 장담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일본 스포츠전문지인 '산케이스포츠'는 "오는 12월에 FA가 도는 임창용이 일본에서 현역 생활을 계속하기를 희망하고 있어 향후 팔꿈치 재활을 계속하면서 이적할 구단을 모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노컷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