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장마철 건설현장 사고예방 착수
정부, 장마철 건설현장 사고예방 착수
  • 김완수
  • 승인 2011.06.16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본격적인 여름 장마철을 맞아 건설현장 사고예방에 착수했다.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 따르면 ‘하절기·장마철 건설현장 안전보건 가이드라인’을 작성, 인터넷 홈페이지를 게시했다.

정부는 가이드라인에서 ▶집중호우 ▶토사붕괴 ▶감전재해 ▶밀폐공간 작업의 질식재해 ▶낙하·비례 재해 등 여름 무더위와 장마에 따른 위험요인으로 5가지를 꼽았다.

정부는 이를 막기 위해 비상용 수해방지 자재·장비확보 및 비치, 만일의 사고에 대비한 비상대기반 편성 및 운영, 지하매설물 현황파악 및 관련기관과의 공조체제 유지 등을 지킬 것을 당부했다.

자세한 내용은 고용노동부 인터넷 홈페이지 정보마당내 정책자료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김완수기자 kimw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