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균환 포럼강연
정균환 포럼강연
  • 서울=전형남기자
  • 승인 2004.07.14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정균환 전의원이 참여정부의 개혁방향과 국정수행능력을 비판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정 전의원은 14일 자신이 회장으로 있는 ‘한반도 정경연구원’과 성균관대 국가경영전략연구소가 공동으로 개최한 ‘한국정치의 현재와 전망’ 세미나에서 현정부의 개혁정책을 비판했다.


  세미나 기조연설을 통해 정 전의원은 “17대 총선은 국민의 변화에 대한 욕구를 읽을 수 있는 자리였다”면서“그러나 참여정부는 국민의 변화욕구를 수용하지 못했고, 특히 국정수행 능력에 의구심이 든다”고 주장했다.


 이같은 원인에 대해 정 전의원은 “개혁을 내세워 현정부와 여당이 자기세력만을 결집하는데 열을 올린 탓”이라며“진정한 개혁이 무엇인지를 되새겨 볼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정 전의원은 개혁방향과 관련,“반대세력의 비판을 귀담아 듣고 국민들의 총화를 바탕으로 개혁을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 전의원은 오는 8월 미국 조지타운대 연구원으로 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