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세, 연인 제이 지 내한공연에 동행
비욘세, 연인 제이 지 내한공연에 동행
  • 승인 2006.10.16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연비자 받아 무대에 '깜짝 등장' 가능성
세계적인 팝스타 비욘세 놀즈(25)가 '힙합계의 대부'이자 연인인 제이 지(37)의 한국 공연에 동행한다.


비욘세는 20일 오후 8시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릴 '제이 지 더 퍼스트 라이브 인 서울(JAY-Z The 1st Live in Seoul)' 공연 때 제이 지와 함께 내한한다.


초미의 관심사는 비욘세가 무대에 깜짝 등장할지 여부. 그는 이미 제이 지의 월드투어 런던 공연 때 무대에 오른 바 있어 국내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 공연 관계자는 "비욘세가 이미 한국 공연 비자를 받았다"며 "제이 지와 함께무대에서 깜짝 이벤트를 펼칠 듯하다"고 귀띔했다. 또 다른 관계자 역시 "관객의 반응에 따라 함께 호흡하는 이들의 전례로 봤을 때 비욘세가 무대에 올라 호응에 보답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이날 제이 지는 35곡의 노래를 선사한다. '송 크라이(Song Cry)' '앙코르(Encore)' '하드 노크 라이프(Hard knock Life)' 등 국내 힙합 마니아를 열광케 한 레퍼토리를 총 망라한다. 제이 지의 공연에 앞서 국내 힙합 가수들의 게스트 무대도 30분간 펼쳐진다.


현재 제이 지는 힙합ㆍR&B계의 최고 스타인 카니예 웨스트, 엘엘 쿨 제이, 니요,리안나 등을 키워낸 음반사 데프 잼의 CEO이기도 하다. 2003년 은퇴를 선언하고 음반 활동 및 공연을 중단했다가 이번 투어를 계기로 공식적으로 컴백을 선언했다. 11월21일 새 음반 '킹덤 컴(Kingdom Come)'을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