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합민주신당, 선거인단 전원 ARS 확인
대통합민주신당, 선거인단 전원 ARS 확인
  • 연합뉴스
  • 승인 2007.08.28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합민주신당 국민경선위원회는 28일 국민경선 선거인단 대리접수 논란과 관련, 이달 26일까지 접수된 90여만 명의 선거인단 전원에 대해 두 차례 ARS 조사를 실시, 본인 신청 여부를 확인하기로 했다.


국민경선위 이목희 부위원장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오늘 오전 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하고 곧바로 집행하기로 했다”며 “ARS 조사를 한차례 실시하는데 하루나 하루 반 정도의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조사방식은 선거인단에 자동전화를 걸어 ‘선생님께서는 민주신당 국민경선 선거인단으로 접수되셨습니다. 선거인단으로 신청하지 않았다면 ○번을 눌러주십시오’라고 질문해 응답을 받는 방식이다.


이번 조사에서는 ‘선거인단으로 접수한 적 없다’는 의사를 표시한 사람만 선거인단에서 제외되며 전화를 받지 않거나 전화를 받고도 응답하지 않은 사람은 제외되지 않는다.


이 부위원장은 “전화를 받지 않은 사람을 모두 선거인단에서 제외할 경우 본인 의사로 접수하고도 미처 전화를 받지 못해 선거인단에서 빠지는 선의의 피해자가 나올 수 있기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전화에 응답하지 않은 사람은 일단 선거인단에 포함하되, 본인 의사에 따라 신청했는지 여부를 다른 방식으로 계속 조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국민경선위는 29일 회의를 열어 본 경선 선거인단에 대해서도 전수조사를 실시할 지, 이미 접수된 90여만 명에 대해서만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이후에는 휴대전화 인증제 등을 통해 본인확인 절차를 마련할 지 결정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