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서신동에 수영장 갖춘 체육센터 건립
전주 서신동에 수영장 갖춘 체육센터 건립
  • 권순재 기자
  • 승인 2020.12.20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내 최대 인구 밀집 지역 중 한곳인 서신동에 농구, 배드민턴, 수영, 에어로빅, 요가 등을 모두 즐길수 있는 체육공간이 들어선다.

 전주시는 “오는 2022년 6월 완공을 목표로 서신동 도내기샘공원에 총사업비 96억 원을 투입해 ‘서부권 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를 건립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서신동 주민들의 체육 복지를 강화하기 위해 지난 2018년 정부 공모에 선정돼 추진되는 것이다.

 국민체육센터는 지하1층, 지상2층에 연면적 2300㎡ 규모로 조성된다.

지상1층에는 배구·농구·배드민턴을 할 수 있는 체육관이, 지상2층에는 에어로빅·요가 등을 할 수 있는 다목적실이 들어선다.

 지하1층에는 25m, 5레인의 수영장도 조성돼 그간 완산수영장(효자동)이나 덕진수영장(덕진동)을 이용해야 했던 이 지역 주민들의 이동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는 이달 안에 입찰을 통해 시공사를 선정한 뒤 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시는 시민들의 체육복지 향상을 위해 서부권 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와 함께 혁신도시 다목적체육센터, 에코시티 국민체육센터 등 생활체육 공간을 적극 조성하고 있다.

 여기에 장동 월드컵경기장 일원에는 전주실내체육관과 종합경기장(육상경기장), 야구장 등이 포함된 종합스포츠타운도 오는 2024년까지 완공을 목표로 추진중이다.

 안재정 전주시 체육산업과장은 “시민들에게 도보 10분 내로 이용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를 통해 생활체육이 활성화될 수 있을 것”이라며 “시민들이 다양한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순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