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과 미래’ 호남지역 대표에 박태랑씨 선임
‘청년과 미래’ 호남지역 대표에 박태랑씨 선임
  • 양병웅 기자
  • 승인 2020.12.01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사무처 소관 사단법인 청년과 미래(이사장 정현곤)는 1일 박태랑(32) 씨를 호남지역 대표로 선임했다.

 청년과 미래는 국회 사무처 소관 유일한 청년단체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홍준표 국회의원(무소속) 등이 고문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약 70여 명의 국회의원과 교수, 기업대표, 공공기관 및 사회기관 단체장 등이 자문·멘토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15년 청년과 미래와 인연을 맺은 박태랑 대표는 대학생 리더십 아카데미, 대학생가치관조사, 청년의 날 법정기념일 지정, 청년기본법 제정 등을 위해 노력해 왔다.

 박 대표는 “고향인 호남지역 대표로 선임된 만큼 지방 소도시 청년들의 일자리와 주거문제 등 청년들이 필요로 하는 사안들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박 대표는 김제 출신으로 덕암고와 원광대·고려대를 졸업했으며 전북총학생회 연합부의장, 대통령직속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자문위원 등의 경험을 쌓았다.

 현재는 법무부 법사랑위원, 김제시재향군인회 이사를 맡고 있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