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병원 태형진 부원장, 복강경수술 1만례 달성
전주병원 태형진 부원장, 복강경수술 1만례 달성
  • 양병웅 기자
  • 승인 2020.11.08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 태형진 부원장.
좌측 태형진 부원장.

 전주병원 외과 전문의 태형진 부원장이 복강경수술 1만례를 달성했다.

 복강경수술은 기존 복부에 큰 절개창을 여는 방식이 아닌 작은 구멍을 내고 탄산가스를 이용해 복강내를 부풀려 각종기구를 넣고 시행하는 수술 방법이다.

 복강경수술을 활용할 경우 수술 후 통증 감소와 입원기간 단축, 상처 최소화, 조기 복귀 등과 같은 장점을 누릴 수 있다.

 태형진 부원장은 “복강경수술 1만례라는 뜻 깊은 기록을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모든 임직원분들의 도움 덕분이다”면서 “앞으로도 지역민들의 건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지난 1996년 전주병원에서 본격적으로 수술을 집도한 태형진 부원장은 현재까지 약 25년에 걸쳐 복강경수술 1만례를 달성하며 이 분야의 권위자로 꼽히고 있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