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자원봉사센터, 추석 대비 전주역·터미널 등 방역봉사
전주시자원봉사센터, 추석 대비 전주역·터미널 등 방역봉사
  • 권순재 기자
  • 승인 2020.09.28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안전한 추석 연휴를 위해 전주역과 터미널 등 대중교통시설에서 방역활동을 했다.

 사단법인 전주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황의옥)는 28일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유동인구가 많은 대중교통시설과 택시를 중심으로 추석연휴 대비 특별방역 봉사활동을 했다.

 이날 오전에는 전주시설관리공단(이사장 백순기) 직원 15명과 함께 고속·시외버스터미널을 찾아 분무기를 활용한 소독작업을 하고, 시설 내 문 손잡이와 자동문 버튼 등의 항균필름을 교체했다.

 오후에는 전주역을 방문해 매표소와 대합실 등 통행량이 많은 구역을 중심으로 소독작업을 했다.

 박정석 전주시 자원봉사센터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전주를 방문하는 인구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고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한 차원에서 방역봉사를 실시하게 됐다”면서 “추석 연휴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비해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권순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