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 선착장서 정박 어선 불, 1명 부상
부안 선착장서 정박 어선 불, 1명 부상
  • 양병웅 기자
  • 승인 2020.09.28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오전 8시 36분께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 궁항의 한 선착장에 정박 중인 2.9톤급 어선에서 불이 나 약 30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선박 일부가 소실돼 3천80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또한 선주 아들인 A(31)씨가 자체 진화를 시도하려다 양쪽 다리에 1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어선에 연료를 주입하다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