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취약계층 법률상담 지원 유공자에 감사패
전주시 취약계층 법률상담 지원 유공자에 감사패
  • 권순재 기자
  • 승인 2020.09.17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17일 취약계층을 위해 법률상담 지원에 헌신한 오숙현 전 한국가정법률상담소 전주지부 이사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한국가정법률상담소는 지난 1988년 11월 개소 이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무료 법률상담, 화해조정, 법정동행, 소송구조 사업 등을 펼쳐왔다. 오숙현 전 이사장은 올해 2월 이사장으로 퇴임할 때까지 무료 법률지원은 물론, 사회적 약자들의 인권을 회복해주는 데 힘써왔다.

 이날 감사패를 받은 오 전 이사장은 마스크가 필요한 취약계층에 전달해달라며 덴탈마스크 3000매를 전주시에 기부했다.

 오 전 이사장은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되는 행정명령이 발동되면서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 도움을 주고 싶었다”면서 “한마음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갔으면 한다”고 기부배경을 설명했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취약계층에 많은 법률적 도움을 준 한국가정법률상담소에 감사드린다”며 “후원해주신 마스크를 통해 취약계층이 방역수칙을 지키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순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