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서 또 대부업체 투자 사기 36명 96억원 피해
전주서 또 대부업체 투자 사기 36명 96억원 피해
  • 양병웅 기자
  • 승인 2020.07.26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보>전주에서 또다시 대부업 투자 사기로 96억원 상당의 피해를 봤다는 고소장이 경찰에 접수됐다.

 26일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전주의 한 대부업체 대표 A(49)씨에게 96억6천만원 상당의 사기 피해를 당했다며 피해자 36명이 민원실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피해자들은 “대부업체 대표 A씨가 원금과 수익금을 지불해 줄 의사나 능력이 없음에도 월 1.5-2% 상당의 고수익을 보장해주겠다고 거짓말을 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