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진장소방서, 장마철 전기화재 주의 당부
무진장소방서, 장마철 전기화재 주의 당부
  • 장수=송민섭 기자
  • 승인 2020.07.10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진장소방서(서장 박덕규)는 장마철 습도가 높아지면서 전기로 인한 화재가 빈번하게 발생함에 따라 여름철 냉방기기 사용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전북 소방본부 화재분석에 의하면 최근 3년간 전기화재는 겨울을 제외하고 장마철(7월~8월)에 집중 나타났다. 이같은 결과는 장마철에 냉방기기, 제습기 등 전기제품의 사용이 증가하면서 전선피복의 손상 또는 콘센트 등에 쌓인 먼지와 습기로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실제로 전선 주변이나 콘센트에 먼지가 쌓이면 이 먼지가 공기 중의 습기를 흡수해 누전의 원인이 되고, 결국 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

 지난 9일 관내(장계면 월강리) 들에서 일하다 귀가하던 집주인 윤씨가 벽면을 타고 불길이 치솟는 화재를 목격하고 화재신고를 하였다. 원인은 전기적요인으로 추정되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전선피복 손상과 콘센트 등에 쌓인 먼지제거 등 사전 안전점검 실시와 전기제품을 사용하지 않을 때는 전원코드를 콘센트에서 빼놓고 누전 차단기가 제대로 작동하는 지 미리 살펴야 한다”고 안전수칙 준수를 군민에 당부했다.

장수=송민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