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매수남들 돈 뺏고 알몸 촬영해 협박한 일당 기소
성매수남들 돈 뺏고 알몸 촬영해 협박한 일당 기소
  • 양병웅 기자
  • 승인 2020.07.05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매수남을 모텔로 유인한 뒤 영상을 촬영해 협박까지 일삼은 일당이 재판에 넘겨졌다.

 5일 전주지방검찰청은 “특수강도 및 성폭력처벌법 등 혐의로 A(21)씨 등 3명을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 4월부터 약 한 달 동안 전주와 충남에서 채팅앱을 통해 만난 성매수남 7명을 폭행한 뒤 현금 1천900여 만원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A씨 등은 미성년자와 조건 만남을 미끼로 성매수남들을 모텔로 유인한 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A씨 등은 성매수남들의 경찰 신고를 막기 위해 알몸을 촬영,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겠다고 협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