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나눔 실천으로 저소득 장애아동의 비상을 후원하다
국민연금, 나눔 실천으로 저소득 장애아동의 비상을 후원하다
  • 고영승 기자
  • 승인 2020.06.25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저소득 장애아동 재활치료비 1억 332만원 전달...2012년부터 약 3억 원 후원, 사랑 나눔 실천 앞장

 국민연금공단은 25일 한국사회복지협의회(서울 마포구 소재)에서 저소득 장애아동 재활치료비 1억 332만원을 사회복지협의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한국장애인부모회를 통해 재활치료가 필요한 저소득 장애아동 41명에게 매월 1인 20만원씩 1년간 지원될 예정이다.

그간 공단은 1인 1나눔 계좌 갖기 운동 등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2012년부터 총 124명에게 2억9400만원의 후원금을 조성해 장애아동의 재활치료를 지속적으로 지원해오고 있다.

또 공단은 ‘희망잇는 장학지원’을 통해 2015년부터 중·고등학생과 대학생 633명에게 약 8억10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공단은 재능기부 봉사단을 통해서도 (장애)아동·청소년의 학업 지도, 진로 상담 활동 등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현재 공단 전체 재능기부 봉사단 15개에 직원 198명이 참여해 활동 중이다.

박정배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직무대행은 “이번 후원 사업을 통해 어려운 상황 속에 있는 장애아동들이 희망을 갖고 스스로 미래를 준비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단은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나눔을 꾸준히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고영승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