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 축소
익산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 축소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20.06.04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6일 개최 예정인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을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라 정부의 방역지침을 고려해 예년보다 축소해 추진한다.

 4일 시에 따르면 시민의 건강권 확보와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추념식 참석대상을 당초 600여명에서 보훈단체장, 유관기관장 등 60여명으로 대폭 축소한다.

 추념식 행사도 학생과 군인 등이 참석해 진행했던 순서를 생략하는 등 간소화하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와 분향, 추념사, 헌시낭독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행사장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손세정제를 비치하고 참석자 전원이 마스크를 착용하며, 참석자간 거리두기를 유지하는 등 생활방역 수칙을 준수해 진행된다.

 익산시는 추념식은 축소하지만 나라를 위해 숭고하게 희생하신 선열들의 넋을 기리는 일에 소홀함이 없도록 최대한 예우를 갖춰 진행할 방침이며, 추념식에 참석하지 못하는 국가유공자 및 유족, 시민들을 위해 당일 국화를 준비해 자유롭게 추모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