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비봉면, 주민자치프로그램 일부 개강
완주 비봉면, 주민자치프로그램 일부 개강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20.06.03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 비봉면 주민자치프로그램이 일부 개강됐다.

 3일 비봉면은 지난 2월부터 운영예정이었던 주민자치 프로그램이 그동안 코로나 19로 인해 임시 중단됐다, 지난 2일부터 홈패션과 한글교실을 시작으로 4일에는 스마트폰 강좌가 시작된다고 밝혔다.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 가능한 프로그램부터 일부 개강하고, 수강생은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수칙의 준수 및 시설방역담당을 지정해 정기적 소독을 실시한다.

 비봉면 주민자치프로그램은 8개 강좌에 250여 명이 수강을 신청하는 등 면민들의 참여율이 무척 높으며, 올해 신설된 스마트폰 강좌는 수강생이 30명으로 평균연령이 70세로 나타났다.

 유희성 비봉면 주민자치위원장은 “코로나19가 속히 종식돼 노래교실, 난타 스포츠댄스, 요가 등 모든 강좌가 정상적으로 운영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