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교통문화연수원, 운수종사자·도민 교통안전교육 재개
전라북도교통문화연수원, 운수종사자·도민 교통안전교육 재개
  • 설정욱 기자
  • 승인 2020.06.02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교통문화연수원은 최근 코로나19 대응 방역지침이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됨에 따라 운수종사자 및 도민을 대상으로 하는 교통안전교육을 5일부터 재개할 계획이다.

연수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중단되었던 교통안전교육의 재개에 따라,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운수종사자 보수교육(여객업종), 신규교육, 공무원 및 도민 교통안전교육을 우선 실시하기로 했다.

다만 화물업종 보수교육은 최근 물류센터 확진자 발생으로 인해 잠정 연기됐다.

연수원은 올해 남은기간 동안 운수종사자 1만6천583명, 공무원 교통전문교육 480명, 도민 교통안전교육 7만1천700명에 대해 방역 지침을 준수해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손성모 원장은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되지 않았지만 방역 수칙을 준수해 안전하게 교통안전교육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방역체계 및 연수원 교육운영 방침에 따라 교육을 이수하기 위해서는 연수원 홈페이지를 통해 반드시 사전예약을 해야 하며, 마스크 착용과 개인 필기구를 지참해야 한다.

또한 자가격리자(최근 2주 이내 해외여행자 포함), 발열 또는 호흡기 유증상자 및 전라북도 거주자를 제외한 타시도 차량 운전자는 입교가 제한된다.

설정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